주 여호와께서는 자기의 비밀을  그 종 선지자들에게
보이시지 아니하시고는  결코 행하심이 없으시리라 (암3:7)

 2015년 12월 20일 주일저녁 [목자의 초장이 애통할 죄. (암1:1-8)]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2015.12.20.주일 주일저녁예배

 

아모스서 총 제목 : 재앙과 새 시대

기록된 시기 : B.C. 800년경 (요엘 선지자와 비슷한 시대)

=> 유다 왕 : 웃시야 시대 (가장 교만하여 문둥이가 된 왕)

=> 이스라엘 왕 : 여로보암 시대 (가장 악한 왕)

아모스의 뜻 : 무거운 짐진 자

· 아모스 선지자가 살았던 시대는 부패하고 타락하며, 강포와 패역, 온갖 악한 역사, 악이 극에 달하였던 시대다.

· 요엘 선지자가 신이 내리는 역사와 시온의 성회에 대해 중점적으로 예언하였다면,

· 아모스 선지자는 재앙이 내리고 천년왕국 새 시대가 올 것을 예언한 선지자다.

· 여호와의 말씀이 없는 시대 암8:11~13

· 성령의 역사가 없는 영적인 기근이 올 것을 예언하였다. 4:7~8

· 그러나 그런 시대를 넘어서면 천년왕국 새 시대가 온다고 예언하였다.

 

· 아모스 선지자는 뽕나무를 기르는 농부였고 목자였다.

=> 평범하였던 사람이 하나님의 부름을 받고 하나님의 말씀이 입에 임하였다.

· 아모스라는 선지자가 나와서 예언할 때 종교적으로 가장 대적했던 사람이 아마샤라는 제사장이었다.

=> 아마샤가 아모스로 하여금 예언하지 못하도록 핍박을 하였다.

=> 될 일의 말씀을 전하지 못하도록 대적하고 핍박하는 세력이 있는 것과 같이 아모스 선지자도 제사장이 예언하지 못하도록 하였다.

=> 우리시대에도 자기 교회목회만 잘하면 되는데, 될 일의 말씀을 전하는 것을 방해하고 비방하는 자들이 있다.

 

· 우리에게 주어진 일에 최선을 다하면 된다. 그래야 심판을 면하게 된다.

· 아마샤가 예언을 못하게 하니, 아모스 선지자는 쑥 이야기를 하였다.

=> 아마샤가 하는 말은 쑥이라고 하며, 공의로운 하나님의 말씀을 쑥으로 만든다고 하였다.

=> 5:7, 6:12

 

· 9:9에서 알곡된 하나님의 사람은 까불어도 한 알갱이도 땅에 떨어지지 않도록 하신다고 하였다.

· 9:12~14에서 심고 거두고, 거두고 심는 일이 반복되는 천년왕국 이 땅에 온다고 하였다.

 

아모스 1: 목자의 초장이 애통할 죄 암1:1~8

 

· 목자의 초장 : 교회

· 23:1~3을 보면, ‘여호와는 나의 목자시니 내가 부족함이 없으리로다. 주께서 나를 푸른 초장으로 인도하시며라고 하였다.

· 교회에 애통할 죄가 있다는 것이다.

교회가 애통하며 회개하라 1~2

· 우리시대 교회가 늘 웃기만 하지 애통하며 회개하는 교회가 적다.

· 우리가 지난 한 해 동안 본이 되지 못하게 산 것을 애통하고 회개해야 한다.

· 우리 교회가 아모스가 예언한 대로 애통하며 회개할 죄가 있지 않은지 돌아봐야 한다.

· 본이 되게 살아야 하는데, 우리가 말씀을 남보다 많이 아는 만큼 더 본이 되게 살아야 한다.

· 남보다 말씀은 많이 알면서 사는 것은 형편없다면, 심판과 징계가 더 클 수 있다는 것을 깊이 생각해야 한다.

· 우리가 본이 되게 살지 못하고, 향기 나게 살지 못한 것이 있는지 돌아봐야 한다.

1. 형제를 압박한 죄 3~5

· 우리가 교회에서 무엇으로든지 누구를 압박한 것이 있다면 그것이 죄다.

· 영적인 이웃인 믿음의 형제를 압박해서는 안 된다.

=> 직분이로든지, 물질로든지 압박해서는 안 된다.

· 누가 조금이라도 무엇을 할 때 감사해야 한다.

 

· 형제를 압박한 죄는 불을 보내 살라버리신다고 하였다.

 

2. 형제를 에돔에 붙인 죄 6~8

· 형제를 대적의 세력에 붙인 죄다.

· 형제가 부족하고 연약하고, 온전하지 못하면 그것을 이끌어주고 잘 지도해주고 잘 깨우칠 생각은 안 하고

그 형제를 대적 에돔의 손에 붙여 망하게 만드는 죄를 의미한다.

· 우리의 영적인 형제가 조금 부족하면 품어주고, 어려우면 도와주고 함께 하고 이끌어 주어야 하는데

대적의 손에 붙여 영영 돌아오지 못하도록 만든 죄를 말한다.

 

· 아무리 궁궐 같은 곳에 살지라도 형제를 에돔에 붙인 자는 불을 보내 살라버리신다.

 

· 교회에 사랑이 없기에 형제를 압박하고 형제를 에돔에 붙인다는 것이다.

· 교회에 사랑이 없다고 말하는 그 사람에게 사랑이 없는 것이다.

· 사랑은 남에게 요구하는 것이 아니고, 내가 먼저 남을 사랑해야 한다.

· 사랑은 받은 다음에 주는 것이 아니라, 사랑은 먼저 주고 받는 것이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396
116

2016/4/24 [아모스같은 종으로 말씀을 외치게 하신다. (암7:10-17)] 

12012016년 4월 26일
115

2016/4/17 [부르짖는 기도와 다림줄을 통한 역사. (암7:4-9)] 

15942016년 4월 19일
114

2016/4/10 [재앙의 날에 사명자의 기도. (암7:1-3)]

12872016년 4월 12일
113

2016/4/3 [2) 원수에게 먹힘을 당하게 하신다. (암6:7-11)] 

10752016년 4월 7일
112

 2016/3/27 [아모스 6장. 재앙의 날에 멸망받을 자의 행동]

11892016년 3월 28일
111

 2016/3/20 [ 3) 여호와를 찾지 않는 자를 심판하신다. (암5:16-27) ]

11742016년 3월 22일
110

 2016/3/13 [2) 남은 자가 되는 길. (암5:7-15)]

10362016년 3월 15일
109

 2016/3/6 [재앙 중에 남은 자가 되는 길. (암5:1-6)]

14872016년 3월 8일
108

2016년 2월 28일 [2)재앙으로 쳐도 돌아오지 않는 행위. (암4:9-13)]

13232016년 3월 2일
107

2016년 2월 21일 [재앙으로 쳐도 돌아오지 않는 행위. (암4:6-8)]

13072016년 2월 24일
106

 2016년 2월 14일 주일저녁 [배도자의 행위. (암4:1-5)]

15362016년 2월 17일
105

2016년 2월 7일 [2)택한자를 건지시는 여호와. (암3:9-15)]

15542016년 2월 9일
104

2016년 1월 31일 [비밀을 보여주시는 여호와. (암3:1-8)]

14172016년 2월 2일
103

2016년 1월 24일 주일저녁 [죄로 인하여 벌을 돌이킬 수 없는 죄2. (암2:7-16)]

14672016년 1월 25일
102

2016년 1월 17일 주일저녁 [죄로 인하여 벌을 돌이킬 수 없는 죄 1. (암2:1-6)]

14812016년 1월 20일
101

2016년 1월 3일 주일저녁 [시온의 성회를 앞두고 구별하시는 역사. (욜1:13-14)] 

12982016년 1월 7일
100

 2015년 12월 20일 주일저녁 [목자의 초장이 애통할 죄. (암1:1-8)]

17032015년 12월 20일
99

2015년 12월 13일 [심판 후에 새 시대를 이루신다. (욜3:18-21)]

12842015년 12월 16일
98

요엘서12강해/ 심판기. (욜3:9-17)

13212015년 12월 8일
97

요엘서11강해/ 심판기의 형편. (욜3:1-8)

13422015년 12월 2일

대한예수교 장로회 예루살렘교회   경기도 여주시 매룡2길 9-66    문의 : 031-8051-1440   담임목사:문제선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