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여호와께서는 자기의 비밀을  그 종 선지자들에게
보이시지 아니하시고는  결코 행하심이 없으시리라 (암3:7)

2021.10.24[주일오전]결말이 아름다운 삶을 살아라(약5:11)

결말이 아름다운 삶을 살아라(5:11)

자신의 결말이 주의 재림을 영접할 수 있는 것인지 중간에 영혼구혼으로 끝낼 것인지 한번 깊이 생각해 보아야 한다.

성경 속에 결말이 시작보다 아름다운 삶을 살은 사람도 있고, 시작은 화려했지만 결말이 비참한 삶을 살다간 사람들도 있다.

1.결말이 비참한 삶을 살다간 사람들

*삼손 삼손은 초인간적인 힘을 받은 사람이며 나면서부터 구별된 사람 나실인 이었다.

삼손은 머리털을 자르지 않는 것이 비밀이었지만, 이방여인의 여인에게 빠져 머리를 깍이고 힘을 상실했다.

삼손의 눈을 빼고 소나 돌리는 연자 맷돌을 돌리는 비참한 삶을 마감했다.

*엘리제사장 삼대직분(사사, 선지자, 제사장)의 축복을 최초로 받은 사람이었다.

그럼에도 엘리는 눈이 어둡고 몸이 비둔해져서 아들의 죄를 경계하지 못하고 잘 다스리지 못하므로 망하게 됐다.

*가롯유다 예수님이 선택한 열두 제자 사도 중 한사람으로 예수님의 돈궤를 맡아 슬금슬금 돈을 가로체고

은 삼십에 예수님을 팔았지만 결국 그 돈을 대제사장 앞에 던지고 돌아가서 스스로 목메어 죽었다,

1:16~18 배가 터져서 창자가 흘러 나와 죽었다고 기록하고 있으니 그는 비참한 최후를 맞이 했다.

*아나니아 삽비라 베드로의 외침에 성령이 충만하여 자신의 집을 팔아 바치겠다고 하였으나 판 집의 일부를 감춘 것을 베드로가 알고 책망하고 부부가 저주받아 결국 죽게 되었다.

이 사람들의 출발은 복을 받을 사람으로 출발했지만 결말은 비참했으니 그들의 공통점은 하나님을 향한 처음사랑 처음열심의 초심을 잃은 것이었다.

이 말씀을 통하여 우리는 우리시대에 최고의 말씀을 받고 가다가 위의 인물들과 같이 초심을 잃지는 않았는지 거울을 삼고 돌아보아야 하는 것이다.

 

결말이 아름다운 삶을 살기위해서는 어떻게 해야 하는가?

2.결말이 아름다운 삶을 사는 종(5:11)

욥 같이 인내하는 종의 결말이 아름답다

결말이 아름다운 종의 대표하는 인물이 욥이며 욥하면 인내를 들을 수 있다.

그렇다면 우리도 욥 같이 살면 결말이 아름다운 삶을 살게 된다는 것이다.

우리가 가장 취약한 부분이 인내일 것이다.

욥의 인내는 참고, 견디고, 기다리는 세 가지로 볼 수 있다.

참는 인내 5:7~11 주의 강림하시기 까지 농부의 심정으로 길이 참으라. 마음을 굳게(낙심, 좌절하지 말아라) 하고 원망하지 말고 고난과 오래 참음에 본을 삼으라.

견디고 24:13 끝까지 견디는 자는 구원을 얻으리라

*24:6~8에 민족 전쟁에 대한 말씀을 하고 있다.

*9절 환난에 넘겨주고 민족전쟁에 미혹을 받는다.

*10절 많은 사람이 시험에 빠져서 서로 잡아주고 미워한다.

*11절 거짓선지자가 많이 일어나 많은 사람을 미혹한다.

*12절 불법이 성하므로 많은 사람의 사랑이 식어진다 말씀하고 이런 일이 일어날 때가 종말인데 이런 일이 일어 날 때 욥같은 인내를 가지고 끝까지 견디라는 것이 예수님의 말씀이다.

기다리는 인내 2:1~3 묵시의 말씀은 정한때가 있나니 그것을 마음 판에 새기고 성루에 선 파수꾼의 심정으로 묵시의 말씀만을 바라보고 그것이 이루어질때까지 기다리라는 것이다.

특히나 우리교회는 될일의 말씀을 믿고 가므로 예언이 성취될 말씀으로 거짓되지 않고 이루어지니 기다리는 인내를 가지라는 것이다.

결말이 아름다운 삶은 참고 견디고 기다리는 욥 같은 인내가 있어야 한다.

그렇다면,

부족한 인내를 어떻게 해결할 것인가?

*1:2~4 인내가 부족하면 믿음의 시련이 인내를 만들어 내니 인내가 부족한 사람은 믿음의 시련이 온다는 말씀이다.

*3:10 인내의 말씀을 지켰은즉 내가 너를 지키어 시험의 때를 면하게 하리라.

될일의 말씀을 깨달은 종의 결말이 아름답다(1:1)

1:1의 그 종들은 예언의 말씀을 깨닫는 종이며 계7:1~4 하나님의 인 맞는 종들이다.

*될일의 말씀을 깨달은 종의 아름다운 결말은 하나님의 인을 맞고 다시예언하고 주의 재림을 맞이하는 종의 축복이다.

 

영광의 빛을 받은 종의 결말이 아름답다(60:1~3)

될일의 말씀을 전할 때, 들을 때, 믿을 때 비추어 주는 빛이 영광의 빛이다.

영광의 빛이 오지 않으면 흑암이 오는데 흑암이 오면 답답해 지는 것이다.

*영광의 빛이 비추어지면, 머리는 맑아지고 마음은 시원해지고 몸은 가벼워지는 역사가 있다.

그리고 긍정적인 생각, 긍정적인 삶을 살아간다.

*영광의 빛을 받으면 *살전5:1~6 빛의 아들 낮의 아들이라고 한다.

그런 종은 때와 시기에 쓸 필요가 없고 다른 종들은 다 흑암에 빠져 마25:1~13같이 주의 재림을 의식하지 못하고 졸며 잘때도 깨어 있어서 마25:5~6같이 보라 신랑이로다 맞으러 나오라잠자는 종을 깨우는 사명을 감당하게 하시니 이런 종이 결말이 아름다운 삶을 살게 되는 것이다.

 

결론: 갑절의 축복을 주신다!

 

 

 

 

 

 

 

목록으로
오늘 1 / 전체 980
no. 제목 조회수 작성일
공지

2021 유트브 실시간 예배시간

122021년 11월 23일
공지

2021년 12월 성회 안내

4672021년 11월 16일
공지

문제선 목사 설교집 신간서적 안내

776872020년 11월 2일
공지

말세 진리 요한계시록을 알기 원하십니까?

1480042019년 2월 13일
984

2021.11.28[주일오전]사명자를 끝까지 가게 하신다(마24:13)

111분전
983

2021.11.21[주일오전]열매 맺은 종 하나님의 나라를 유업으로 받으라(마21:43, 계14:4)

172021년 11월 21일
982

2021.11.14[주일오전]새로운 기회를 주시니 준비하라(사43:18~21)

432021년 11월 14일
981

2021.11.7[주일오전]이제는 모이기를 힘쓸때다(습2:1~3)

432021년 11월 7일
980

2021.10.31[주일오전] 여호와가 숨겨놓았다 잊지 않고 쓰실 종(사49:14~17)

732021년 10월 31일
979

2021.10.24[주일오전]결말이 아름다운 삶을 살아라(약5:11)

772021년 10월 24일
978

2021.10.17[주일오전]큰 물질 주시는 목적(사60:5~9)

742021년 10월 17일
977

2021.10.10[주일오전] 예수님의 족보에 등장한 여종들(마1:1~6)

1062021년 10월 10일
976

2021.10.3[주일오전]하나님의 비밀을 알려주실 종(계10:7)

1092021년 10월 3일
975

2021.9.26[주일오전]분별 있는 종으로 살아라(사5:20~21, 히5:12~14)

1192021년 9월 26일
974

2021.9.19[주일오전]새 일을 행하시려 역사하신다(사43:18~21)

1392021년 9월 19일
973

2021.9.12[주일오전]동방풍속을 버리고 동방풍속을 바라보자(사2:5~6, 사24:14~16)

1302021년 9월 12일
972

2021.9.5[주일오전]열방을 향하여 기호를 세우시는 역사(사11:11~12)

1322021년 9월 5일
971

2021.8.29[주일오전]영계 축복을 받을때다(계4:1~2)

1612021년 8월 29일
970

2021.8.22[주일오전]이른 비와 늦은 비를 적당하게 주시는 하나님(욜2:23)

1572021년 8월 23일
969

2021.8.15[주일오전]말일에 사명자가 책임과 의무를 다 할때다(요4:21~24)

1782021년 8월 15일
968

2021.8.8[주일오전]“메네 메네 데겔 우바르신”(단5:25~28)

1742021년 8월 9일
967

2021.8.1[주일오전]부르짖는 제단에 주시는 축복(사19:19~20)

2092021년 8월 1일
966

2021.7.25[주일오전]교회의 비밀을 알고 믿을 때다(계1:20)

2272021년 7월 25일
965

2021.7[주일오전]십사만 사천과 흰옷 입은 무리들의 차이점(계7:1~4)

1922021년 7월 18일

대한예수교 장로회 예루살렘교회   경기도 여주시 매룡2길 9-66    문의 : 031-8051-1440   담임목사:문제선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