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여호와께서는 자기의 비밀을  그 종 선지자들에게
보이시지 아니하시고는  결코 행하심이 없으시리라 (암3:7)

2021.10.31[주일오전] 여호와가 숨겨놓았다 잊지 않고 쓰실 종(사49:14~17)

여호와가 숨겨놓았다 잊지 않고 쓰실 종(49:14~17)

뜻이 있는 종을 숨기시는 일도 내 놓아 하나님의 영광을 위해 쓰시는 일도 하나님의 계획 속에 있다.

1, 여호와가 숨기시고 감추어 놓았다 잊지 않고 쓰실 종(49:1~4)

하나님이 마지막 때 쓰실 종을 숨겨 놓으시고 전통에 감추어 놓았다.

우리는 하나님이 잊지 않고 기억하시는 종이 되어야 한다.

*요셉이 애굽에 팔려가서 종살이하고 옥중을 거쳐 애굽에 총리가 되는 과정이 있었다.

*요셉이 아버지 밑에 있을 때는 아버지와 겸상을 하고 채색 옷을 입고 형들의 허물을 아버지께 이르는 사람이었으나 애굽에 팔려가서 종살이하고 옥중을 거치고 고난을 겪으면서 하나님만을 의지하고 의로운 사람으로 변화되었다.

*요셉은 채색 옷을 벗는 순간 섬기는 사람으로 돌아갔다.

*그는 옥중에서 여호와를 만났기에 형들에게 보복하지 않을 수 있었다.

우리는 사람의 배경에 힘을 가지면 범죄자가 되고 못 쓰는 사람이 될 수 있다는 교훈을 받아야 하겠다.

*요셉은 아버지의 보호가 없을 때 하나님의 보호역사가 있었다.

과거에 그렇게 썼던 종들이 있었던 것 같이 이 시대에도 하나님의 영광을 위해 쓰실 종은 하나님이 숨겨놓고 감추어 놓고 손바닥에 새겨놓고 하나님의 보호 속에 두시는 역사가 있다.

이런 종들은 날카로운 칼 같이 마광한 살 같이 만드시고 정한 때가 되면 하나님의 영광을 나타내게 하신다.

 

 

2.가증한 일로 탄식하며 우는 종을 잊지 않고 쓰신다(9:3~6)

*히브리민족은 하나님의 선택받은 선민이었고, 나면서부터 하나님만 섬기는 것이 본분 이었다. 그러나 우상을 섬겼으니 그것이 그 시대에 가증한 일이었다.

이 시대 우상적이고 다원주의. 혼합주의. 자유주의. 용공주의가 나와서 다른 종교에도 구원이 있다고 하는 것이 가증한 일이다(17:1~3 음녀교회)

*이러한 일로 애통해 하는 종들에게 계7:1~4 같이 하나님의 인을 쳐 주신다.

가증한 일로 탄식하며 우는 눈물이 있는 종 잊지 않고 쓰신다.

 

3.대회로 인하여 근심하는 종 잊지 않고 쓰신다(3:17~20)

*대회로 인하여 근심한다는 말씀은 사1:12~13이 답이니 교회에 있게 되는 행사를 말씀한다.

대회로 인하여 악을 행한다는 것이다.

기독교에 일어나는 행사는 오직 하나님을 기쁘시게 하고, 순수하게 하나님께만 영광이 올라가는 대회가 되어야 한다.

*3:18 대회로 인하여 근심하고 수욕 받는 자를 칭찬과 명성을 얻게 하신다.

 

4.저는 자 쫓겨난 자 환난 받게 한 종 잊지 않고 쓰신다(4:6~7 56:7~8, 3:19)

*저는 자는 마음에 상처를 받아서 영적으로 장애가 있는 사람이다.

*쫓겨난 자란 말씀과 은혜를 바로 찾기 위해 쫓겨난 종을 말한다.

*환난 받게 한 자 (살후 5:1~10) 환난 받게 한 자에게는 환난으로 갚으시고, 환난 받은 사람은 안식으로 갚으신다

쫓겨다니며 미약하게 있던 엘리야에게 바알시대, 아합과 이세벨의 시대를 끝내고 쓰셨던 것 같이, 저는 자 쫓겨난 자 환난 받게 한 자를 하나님이 잊지 않고 쓰신다.

 

5.하나님의 비밀을 깨닫게 하신 종을 잊지 않고 쓰신다(3:7, 10:7)

숨겨놓고 감추어 놓았기에 존재감이 없으나 하나님의 비밀을 깨닫게 하심이 중요하다.

*하나님의 비밀을 알려 주셨다면 그것이 바로 하나님과 가깝다는 것이며 하나님의 사람이라는 증명이다.

*하나님의 비밀을 깨달은 것에 긍지와 자부심은 가지되 교만, 자만, 거만, 오만, 태만하지 않아야 한다.

 

결론: 숨겨 놓고 감추었던 종을 잊지 않고 쓰실 때가 되었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988

대한예수교 장로회 예루살렘교회   경기도 여주시 매룡2길 9-66    문의 : 031-8051-1440   담임목사:문제선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