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여호와께서는 자기의 비밀을  그 종 선지자들에게
보이시지 아니하시고는  결코 행하심이 없으시리라 (암3:7)

2013/3/24 [예수님의 고난. (마27:45-50)]

◎ 예수님의 고난. (마27:45-50)

    요1:1절에 하나님과 함께 계시던 예수님이
    요1:14절같이 육신의 몸을 입고 이 땅에 오신 것은 인류의 죄를 대속하시고 돌아가시기 위함이다.


1) 예수님의 고난.
    구약에서는 사람이 지은 죄를 대신하여 소나 양이나 염소나 비둘기가 피를 흘려 제사를 드렸으니 이를 속죄제라 한다.

    그러나 말라기서를 보면 사람들이 눈먼 것, 저는 것, 꽁지 빠진 것, 병든 것을 골라 제사를 드렸고 또한 제사장도 부패하여 그런 제물을 받아 제사를 드렸으며 하나님은 말라기 선지자를 끝으로 이스라엘에 수백 년 동안 선지자를 보내지 않으셨다.

    요3:16절에 하나님이 세상을 이처럼 사랑하사 독생자 예수님을 이 땅에 보내셨고 한 마리의 어린 양이 되셔서 인류의 죄를 대속하여 십자가를 지고 돌아가시게 한 것이다.

    예수님은 우리가 손으로 지은 죄를 대신하여 손에 못이 박히셨고, 발로 지은 죄를 대신하여 발에 못이 박히셨으며, 생각으로 지은 죄로 머리에 가시 면류관을 쓰셨으며, 마음으로 지은 죄를 대신하여 옆구리에 창이 박히셨다.

    사53장에서 이사야 선지자는 우리의 허물로 인하여 찔리셨고 우리의 죄악으로 그분이 상하셨으며 우리가 평화를 얻기 위하여 그 분이 징계를 받으셨고 우리가 나음을 입기 위해서 그 분이 채찍에 맞으셨다고 하였다.

    히6:4절 이하에서는 한번 비췸을 얻고 다시 타락하는 사람은 예수님을 두 번 십자가에 못 박는 것과 같다고 하였다.
    우리가 예수님의 고난을 생각하며 다시 예수님을 십자가에 못 박지 않도록 죄사함을 받은 은혜 속에 다시 범죄하지 않는 삶을 살아야 한다.


2) 순교자의 고난.
    계6:9-11절에 하나님의 말씀과 저희의 가진 증거를 인하여 죽임을 당한 사람들이 순교자라고 하였다.
    주님은 생전에 내 몫에 태인 십자가를 지고 따라오라고 하셨다.  

    순교자들은 예수님이 하나님의 아들이심을 확실히 믿었기에 그 말씀을 전하였고 죽음을 두려워하지 않았다.
    사도행전 7장에 스데반 집사는 돌에 맞아 죽으면서도 그 죄를 그들에게 돌리지 말아 달라고 기도하면서 순교하였고
    베드로 사도는 예수님을 모른다고 부인한 것이 못내 마음에 걸려 십자가에 달려 죽으면서도 거꾸로 매달려 죽었으며
    사도바울은 복음을 전하다 단두대에 목이 잘려 죽었다.
    아벨로부터 지금 이 시대까지 수많은 순교자들이 고통을 감수하면서 예수님의 십자가를 따랐다.


3) 산 순교자의 고난. (계14:13)
    계14:13절에 자금이후로 주 안에 죽는 자가 복이 있다고 하였으니 이를 산 순교라고 한다.
    이는 예수그리스도를 믿고 신앙을 지킬 때 그로 인해서 발생하는 넘어서기 어려운 고난과 아픔을 받고 가는 것이다.

    갈5:16-17절같이 육체의 소욕과 예수 믿고 성령이 내주하시면서 생겨난 성령이 소욕이 서로 대적하는데 육체의 소욕을 죽이기 위하여 하나님이 우리에게 시련과 연단, 고난을 주시니 이러한 과정이 산 순교의 과정이다.

    순교자는 육체가 죽으므로 그 욕구도 함께 죽었지만 산 순교자는 살아있는 상태에서 육체의 소욕만 죽어지게 하는 것이며 인간성과 죄악성, 자신의 자아가 죽어지면서 예수님의 형상을 이루게 된다.

    우리가 예수님의 고난과 순교자의 고난을 다시 한 번 생각하며 산 순교자가 되기 위하여 오는 고난을 감수할 수 있는 믿음과 용기와 담력을 회복 받아야 한다.


4) 주를 위한 고난은 영광이 따른다.
    십자가에 달리시는 고난을 겪으신 주님은 가시고 난 후에 온 인류가 주님의 이름으로 기도하고 회개하고 구하며 주님의 이름을 찬양하고
    주님의 고난을 따라 순교한 자들도 주의 재림 때에 첫째 부활로 살아나서 예수님을 영접하고 천년왕국에 들어가 왕권을 받게 된다.

    또한 이 시대에 산 순교로 예수의 이름을 배반치 않고 주님의 이름을 지키며 살려고 하는 종들에게는 영권과 물권을 회복시켜 주셔서 말하는 대로, 생각하는 대로, 마음먹는 대로 이루어지는 역사를 주신다.


결론 : 예수님의 고난에 동참하는 삶을 살 때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940
no. 제목 조회수 작성일
공지

2021년 3월 비대면 성회 안내

5072021년 2월 21일
공지

유튜브 실시간 온라인 예배시간 안내

72652021년 1월 20일
공지

문제선 목사 설교집 신간서적 안내

181192020년 11월 2일
공지

말세 진리 요한계시록을 알기 원하십니까?

775932019년 2월 13일
562

2013/6/9 [지혜있는 종이 가는 길. (마24:45-47)]

17812014년 5월 17일
561

2013/6/2 [하나님이 주시는 큰 믿음. (히11:1-2)]

19042014년 5월 17일
560

2013/5/26 [하나님의 비밀을 깨달은 복이 있는 사람. (계10:7)]

18322014년 5월 17일
559

2013/5/19 [새 영을 부어주시는 하나님. (겔36:26)]

19722014년 5월 17일
558

2013/5/12 [ 장성한 자의 신앙을 가질 때다! (히5:12-14)]

22822014년 5월 17일
557

2013/5/5 [심령의 사대난제를 해결 받으라! (사24:1-3)]

18292014년 5월 17일
556

2013/4/28 [정한 때를 기다리라! (합2:1-3)]

19132014년 5월 17일
555

2013/4/21 [가장 소중한 것으로 드려라. (창22:12-14)]

20402014년 5월 17일
554

2013/4/14 [여호와 닛시. (출17:8-16)]

19382014년 5월 17일
553

2013/4/7 [ 하나님의 약속은 시행된다. (사41:8-10)]

20912014년 5월 17일
552

2013/3/31 [그가 살아나셨느니라! (마28:1-6)]

18132014년 5월 17일
551

2013/3/24 [예수님의 고난. (마27:45-50)]

20212014년 5월 17일
550

2013/3/17 [우리를 온전하게 만드시는 하나님. (사11:4-5)]

21252014년 5월 17일
549

2013/3/10 [지명하신 종들을 부르시는 역사. (사43:1)]

18562014년 5월 17일
548

2013/3/3/ [이 시대에 복이 있는 사람. (계1:3)]

19722014년 5월 17일
547

2013/2/24 [빛의 아들로 살 때다. (살전5:1-6)]

18582014년 5월 17일
546

2013/2/17 [인내를 가지고 살 때다. (약1:2-4)]

21472014년 5월 17일
545

2013/2/10 [피해 받지 않는 삶의 축복. (계9:1-4)]

17652014년 5월 17일
544

2013/2/3 [시대에 맞는 기도를 할 때다. (사33:2)]

18052014년 5월 17일
543

2013/1/27 [주의 일을 나타내 주시는 하나님. (합3:1-2)]

17922014년 5월 17일

대한예수교 장로회 예루살렘교회   경기도 여주시 매룡2길 9-66    문의 : 031-8051-1440   담임목사:문제선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