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여호와께서는 자기의 비밀을  그 종 선지자들에게
보이시지 아니하시고는  결코 행하심이 없으시리라 (암3:7)

2019.11.10.[주일오전] 마귀참소를 받지 마라(계 12:10)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마귀참소를 받지 마라(12:10)

마귀는 에덴동산에서 시작해서 지금까지 인간을 따라오면서 끊임없이 역사하는데 마귀역사가 끝이 나는 건 계20:1-3 마귀를 무저갱에다 가두어야 끝이 나게 된다.

2:2 사단이 공중의 권세를 잡고 있다고 하였다. 공중의 권세를 잡은 사단은 쉬지 않고 우리를 참소하고 있다.

 

1) 마귀참소를 받았던 사람들

대표적으로 구약에 두 사람 하와, 욥 그리고 신약에 두 사람 가룟유다와 베드로 이 네 사람이 마귀참소를 받았던 사람들이다.

하와는 에덴동산 중앙에 있는 선악과를 따먹지 말라는 하나님의 법을 뱀의 말을 들으면서 어겼다. 뱀의 말을 듣기 전에는 선악과에 관심이 없었는데 뱀의 말을 듣고 선악과를 보니 보암직, 먹음직, 탐스럽게 보였다고 하였다.

그래서 선악과를 따먹고 아담에게도 주어 먹게 하므로 선악과의 독이 들어와서 인류는 사망이라고 하는 돌이킬 수 없는 죽음으로 가게 된 것이다.

이때부터 내려온 사망은 지금도 인간을 죽음으로 몰아 가고 인간에게 통곡하는 일을 만들어 주고 있다. 하와 때문에 전 인류가 죽게 된 것이다.

그러므로 선악과를 따먹으므로 인간에게 크게 두 가지 사건이 일어났는데 그것이 저주와 사망이였다.

그로인해 남자는 땀 흘리는 수고, 여자는 해산의 수고를 해야 하는 것이며 그리고 결국에는 죽게되는 것이다.


사단의 참소를 받았던 또 한 사람 욥

하와는 말씀을 가감해서 마귀참소를 받았고 욥은 하나님이 마귀한테 욥을 자랑하므로 참소에 걸렸다.

1:6-12, 2:1-6 마귀가 하나님 보좌에 가서 회의하는데 끼어들었는데 하나님이 마귀한테 니가 어디를 다니느냐 물어 보았다. 마귀가 세상 여기저기를 두루 다녔다고 하였다.

그럼 니가 내 종 욥을 유의하여 보았느냐 그만한 종이 있더냐 물어 보았을 때 마귀가 하나님이 산울로 욥을 둘러서 지켜주고 복을 주니까 그가 하나님을 섬기지 그가 가지고 있는 모든 것을 빼서 보십시요 그래도 하나님을 섬기는지. 이래서 욥은 마귀참소에 걸리게 된 것이다.

그러나 욥은 끝까지 입의 문을 지키므로 마귀 참소를 이겨내었다.

욥이 시험을 당하고 하나님을 배신하였다면 여호와의 명예는 땅에 떨어졌을 것이다.

사단의 참소를 이겨낸 욥에게 하나님은 잃어버린 재산은 갑절로, 잃어버린 자녀 10남매는 똑같이 10남매로, 그리고 딸 세 명은 동방에서 가장 아름다운 미인이 되게 하였다.

욥은 하나님의 명예를 지킬 뿐만이 아니라 자신의 명예도 지키고, 자신의 가정도 지키고 재산도 지켰다.

우리도 이처럼 마귀참소를 이기기만 하면 하나님의 기적이 내리게 된다.

신약에 와서 예수님의 제자 두 사람이 마귀의 참소를 받았다.

갸룟유다는 예수님의 제정을 맡은 복을 받은 사람이었다.

그런데 가룟유다 마음속에 악한 게 들어가니 예수님의 곳간에 있는 물질을 슬금슬금 주머니에 넣었다. 하나님의 것을 도적질 하였다.

결국 그는 예수님을 은 삼십에 팔았고 그 은 삼십을 써먹지도 못하고 사도행전 1장에 가룟유다는 배가 터져 창자가 흘러나와 죽었다고 하였다.

예수님 가장 가까운데 있던 가룟유다가 마귀참소를 걸려서 저주를 받은 것이다.

그러므로 우리는 마귀가 참소할 수 있는 참소거리를 제공하지 말아야 한다.

욥을 제외하고는 모두 참소거리를 제공 하였다.

또 한사람 베드로는 평소에 자신이 예수님 수제자이며 예수님 제자 중에 최고다는 이런 마음을 가지고 살았다. 교만한 마음이었다.

그런데 사단은 베드로에게 예수님 면전에서 예수님 모른다고 세 번이나 부인하는 범죄를 저지르게 하였다.

베드로가 저주받게 되었는데 주님이 베드로를 위해 기도해 놓으므로 주님의 기도로 회생해서 회개하고, 기적을 일으키는 중심에 베드로가 있게 된 것이다.

 

이 네 사람에게 있었던 참소는 우리에게 누구에게든지 걸릴 수 있다.

하와가 겪었던 일, 욥이 겪었던 일, 가룟유다가 겪었던 일, 베드로가 겪었던 일 어떤 것이든 우리를 자유롭게 할 수 있는 건 아무것도 없다.

그래서 이들이 겪었던 일들을 우리는 거울삼아서 마귀참소를 받지 않는 교회, 마귀참소 받지 않는 가정, 마귀참소 받지 않는 하나님의 사람이 되어야 하겠다.

 

2) 마귀참소를 받지 않도록 법을 지켜라(3:1-2)

내 아들아 나의 법을 잊어버리지 말고 마음으로 나의 명령을 지키라. 그리하면 그것이 너로 장수하여 많은 해를 누리게 하며 평강을 더하게 하리라고 하였다.

하와, , 가룟유다, 베드로가 마귀참소를 받았던 일을 거울삼아서 우리는 마귀참소를 받지 않기 위해 하나님의 법을 잘 지켜야 한다.


- 우리가 지켜야 하는 하나님의 법-

58:13-14 주일 안식을 잘 지키는 것이 법이다.

구약에는 토요안식을 잘 지키는 것이 법이였다면 신약에 와서는 주일 안식을 잘 지켜야 한다.

발을 금하고 손을 금하고 오락을 행치 말고 사사로운 말을 하지 않으면 이런 사람은 야곱의 업으로 기르리라고 하였다.

주일 안식을 잘 지키는 교회와 종들에게 천년안식의 축복을 주신다는 것이다.

그러므로 믿는 사람에게 있어 주일 안식을 지키는 것은 생명인데 이는 구원과 관계되어 있기 때문이다.

마귀참소는 주일을 지키지 않으면 바로 참소 받게 되어있다. 한 번 주일을 지키지 않게 되면 또 지키지 못하도록 마귀역사가 계속 들어온다.

주일 안식 지키지 못하는 것이 이 사람의 약점이기 때문이다.

3:8-12 십일조를 바로 드려야 하는 것이 법이다.

십일조를 하나님 앞에 드리지 않는 것을 도적이라고 하였기에 저주가 내리게 된다.

그러나 십일조를 온전히 드리면 내가 너에 창고가 복을 쌓을 곳이 없도록 부어주고, 황충이를 금하여 기한 전에 떨어지지 않도록 물질을 보장한다고 하였다.

십일조는 남는 것을 가지고 드리는 것이 아니라 먼저 드려야 하는데 십일조는 우리의 것이 아니기 때문이다.

출애굽 때 광야에서 만나가 내릴 때도 안식일에는 만나가 내리지 않고 안식일 전날 이틀 분의 만나가 내려왔다.

그런데 다른 날에는 그날 먹고 남는 만나를 남겨두면 그 다음날 바로 벌레가 생겼는데 안식일 전날 이틀 분 가져온 만나는 안식일 날 하루 종일 먹을 때까지 벌레가 생기지 않았다.

그래서 우리가 주일을 지키지 않고 십일조 생활을 하지 않는 사람은 구멍 뚫어진 전대에 넣음과 같은 것이다. 물질을 열심히 벌지만 어디로 흘러가 버리는 것이다.

그러므로 십일조를 드리지 않는 사람은 물질도적, 주일을 지키지 않는 사람은 시간도적으로 슥5:1-4 도적의 집에 저주의 두루마리가 날아다니다가 그 집에 들어와서 그 집을 다 태워버린다고 성경은 말하고 있다.

주일안식과 십일조는 법이다. 법은 지켜도 되고 지키지 않아도 되는 것이 아니라 절대로 지켜야 하는 것이 법이다.

4:22-24 신령과 진정으로 예배를 바로 드리는 것이 법이다.

신령과 진정으로 예배하는 자를 하나님이 찾으신다고 하였다.

피조물인 인생은 조물주 하나님께 예배를 통해 영광을 돌려야 하는 것이다.

예배는 찬양과 기도와 말씀과 연보가 꼭 따라야 한다. 그래서 연보를 드리지 않으면 예배의 미완성인 것이다.

구약에서 하나님 앞에 제사를 드릴 때 제물이 꼭 있었던 것 같이, 연보 없는 예배는 미완성 예배이다.

1:3 예언의 말씀을 읽고 듣고 지키는 것이 법이다.

주의 재림이 가까운 이 때에 복 있는 사람은 이 예언의 말씀을 읽고 듣고 지키는 사람이다.

마귀참소를 받게 되면 그 후유증이 크기 때문에 우리는 마귀참소를 받지 않아야 한다.

참소란 마귀가 우리 삶 속에 끼어들어서 우리 삶을 풍비박산 내는 것으로 이것을 근본적으로 차단해야 한다.

 

마귀참소에 걸리지 않기 위해서 나의 아들아 나의 법을 잊어버리지 말고 마음으로 지켜라 그러면 이 땅에서 장수하고 평강을 얻으리라고 하였다.

하나님의 법을 지키는 사람 마귀참소 받지 않는다.

하와가 범죄하므로 아담까지 죄를 짓게 되었고 이들 때문에 인류에게 원죄가 수천 년 동안 내려오게 된 것이다.

이는 예수를 믿지 않으면 사함 받을 수 없는 멸망 받을 죄가 내려 온 것이다.

이 근원에 마취참소가 있었던 것이다.

 

3) 마귀참소를 이기는 비밀(12:11)

어린양의 피로 이긴다.

9:12-13 염소의 피나 황소의 피로 하지 아니하고 어린 양 예수 그리스도 보혈의 피로 영원한 속죄를 이루신다고 하였다.

1:5 예수그리스도의 피로 우리를 죄에서 해방 하였다고 하셨다.

1:2 다 증거 하는 말씀으로 이긴다.

된 일의 말씀과 될 일의 말씀, 초림의 증거와 재림의 증거를 다 증거하는 것이다.

순교사상으로 이긴다.

그들은 죽기까지 자기의 생명을 아끼지 아니하였다고 하였다고 하였다.

목숨을 건사람 마귀가 참소하지 못한다. 그래서 계6:9-11 순교자들은 목숨을 내어놓을 지언정 신앙을 지켜내었다.

그러므로 어린양의 피, 다 증거하는 말씀, 순교사상을 가지고 마귀참소를 이기자!

 

하나님께서 애굽의 바로를 굴복시키기 위하여 모세를 통해서 애굽에 열 번째 재앙을 내릴 때 애굽 전역에 바로의 아들로부터 종의 아들까지 짐승까지 장자를 죽이는 재앙이 내렸다.

그러나 히브리 민족은 그 재앙을 받지 않았는데 하나님께서 모세를 통해 너희는 양을 잡아서 피를 너희가 살고 있는 집 문 인방과 설주에 칠하면 피가 칠해져 있는 집은 그 피해에서 벗어나고 넘어간다고 하였다. 이것이 비밀이다.

히브리민족은 이 비밀을 알았고 애굽 사람은 이 비밀을 몰랐다.

이는 훗날 예수의 피를 상징한 것이다.

 

결론) 마귀참소를 이기고 승리하는 종이 되라.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895
899

2019.11.24.[주일오후] 순종하여 복을 받을 종이 되라(삼상 15:22-23)

612019년 11월 26일
898

2019.11.17[주일오전] 하나님의 뜻에 맞는 감사를 하라(살전 5:18)

542019년 11월 18일
897

2019.11.10.[주일오전] 마귀참소를 받지 마라(계 12:10)    

862019년 11월 12일
896

2019.11.3.[주일오전] 먼저 그의 나라와 그의 의를 구하라(마 6:31-33)

482019년 11월 11일
895

2019.10.27[주일오전] 깨어 있는 파수꾼이 되라(합 2:1-3)

1142019년 10월 29일
894

2019.10.20[주일오전] 용의 정체를 알고 이기는 종이 되라(계 12:7-9)

1192019년 10월 23일
893

2019.10.13[주일오전] 지혜 있고 분별 있는 종으로 살 때다. 단12:9~10

1032019년 10월 20일
892

2019.9.29[주일예배] 기름 등불 준비하고 깨어 있으라(마 25:1-13)

1552019년 10월 1일
891

2019.9.22[주일예배] 통달의 영을 받은 종(고전 2:10-14)

1302019년 10월 1일
890

2019.9.15[주일오전] 말세의 성도가 가장 경계해야 할 일(계 17:1-3)

1132019년 9월 30일
889

2019.9.8[주일오전] 동방풍속을 버리고 동방역사를 바라보자 (사 2:5-6, 사 24:14-16) 

912019년 9월 27일
888

2019.9.1[주일오전] 하늘의 군대로 쓰실 종(계19:14-15)

1832019년 9월 10일
887

2019.8.25.[주일오전] 눈물 있는 종이 되라(욜1:13-14, 욜2:12-17)

1322019년 8월 30일
886

2019.8.18[주일오전] 사명자에게 열심을 주시는 하나님(계 3:19) 

1632019년 8월 23일
885

2019.8.11[주일오전] 붙들린 별의 비밀(계 1:20)

1612019년 8월 16일
884

2019.8.4[주일오전] 풍요로운 성산이 되게 하자 (슥8:3)

1402019년 8월 7일
883

2019.7.28[주일오전] 떨어진 별의 비밀(계 8:10-11)

2042019년 8월 1일
882

2019.7.21[주일오전] 여호와의 명령을 받은 종(사 55:8-11)

2052019년 7월 22일
881

2019.7.7[주일오전] 하나님이 주시는 것으로 사는 종(사45:3)

2152019년 7월 8일
880

2019.6.30[주일오전] 작은 책을 꿀같이 먹는 종(계10:8-11)

2292019년 7월 2일

대한예수교 장로회 예루살렘교회   경기도 여주시 매룡2길 9-66    문의 : 031-8051-1440   담임목사:문제선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