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여호와께서는 자기의 비밀을  그 종 선지자들에게
보이시지 아니하시고는  결코 행하심이 없으시리라 (암3:7)

2016/11/ 27 [여호와가 우리에게 요구하시는 뜻 (미6:6~8)]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여호와가 우리에게 요구하시는 뜻 (미6:6~8)

 

 

1. 사람이 생각하는 하나님의 뜻 (6~7)

  사람이 생각하는 하나님의 뜻은 눈에 보이는 것이라는 것이다.

    · 일 년 된 송아지

    · 천천의 수양

    · 만만의 기름

    · 맏아들

    · 내 몸의 열매

    · 사람의 생각은 하나님께 나아갈 때 육적인 것만 생각한다는 것이다.

    · 하나님이 우리에게 요구하시는 것은 이런 것이 아니다.

 

 

2. 여호와가 우리에게 요구하시는 뜻 (8)

  우리가 생각하는 하나님의 뜻과 하나님이 우리에게 요구하시는 뜻은 다르다.

 

공의를 행하는 것

  1:2~4을 보면, 마지막 때 악인이 의인을 에워싸서 공의가 행하여지지 않는다고 하였다.

   · 공의 : 곧은 것 (슥4:10) - 다림줄

   · 공의는 이 시대에 주신 여호와의 말씀이다.

   · 말씀은 사람에게 치우치지 않는다. 인정과 사정에 매이지 않는다. 형편과 사정에 끌려가지도 않는다.

   · 공의는 모든 사람에게 공평하다.

   · 사람은 공의롭고 공평하게 하기가 힘들다.

   · 그렇기에 하나님의 말씀보다 공의로운 것은 없다.

   · 사람은 공의롭게 할 수 없지만, 공의롭기 위해 노력을 해야 한다.

   · 사람이 하는 일에 공의가 있을 수는 없다.

   · 다니엘도 국사에 대해서는 공의로웠지만, 자기 친구를 왕에게 추천한 것을 보면 모든 면에서 공의로운 것은 아니다.

   · 공의롭기 위해 노력한다면 부정이 이뤄지지는 않는다.

   · 아모스 선지자는 암5:15에서 성문에서 공의를 세우라고 하였고

   · 스바냐 선지자는 습2:3에서 공의와 겸손을 구하라고 하였다.

   · 때가 되면 살후1:5~10과 같이 하나님이 공의를 시행하셔서 환난 받게 한 자에게는 환난으로 갚으시고 환난을 받은 자에게는

     안식으로 갚으신다.

   · 공평과 정의가 시행되는 나라를 이루신다. (9:6~7)

 

 

   

인자를 사랑하는 것 (요21:15~17)

  · 예수님은 베드로에게 3번이나 사랑하느냐고 물으셨다.

  · 우리는 예수보다 사람을 더 사랑한다.

  · 그 중에도 자기를 제일 사랑한다.

  · 베드로가 3번 주님을 사랑한다고 하니, 주님께서는 양을 먹이라고 하시고, 양을 치라고 말씀하시고 양을 먹이라고 다시 말씀하셨다.

  · 인자를 사랑한다면 양의 꼴인 말씀을 제대로 전하라는 말씀이다.

  · 다시 말하면, 사람을 살리는 종이 되라는 뜻이다.

  · 베드로는 주님의 말씀대로 사도행전에서 3천 명, 5천 명을 회개시켰다.

  · 양떼를 잘 보살피고 믿는 사람이 회개하고 하나님 앞에 와서 말씀을 제대로 받아들이게 만드는 것이 인자를 사랑하는 것이다.

  · 우리가 받은 말씀과 진리를 사랑하는 것이 예수를 사랑하는 것이다. 그 말씀을 전하는 것, 말씀대로 살아가는 것,

  ·  말씀을 전하는 일에 기도하고 봉사하고, 연보하는 일이 예수 그리스도를 사랑하기에 나올 수 있는 것이다.

  · 자기보다 예수를 더 사랑하는 사람들은 순교할 수 있었다.

  · 예수보다 자기를 더 사랑하면 절대로 순교할 수 없다.

  · 그렇다면 우리시대에 자기보다 예수를 더 사랑하는 사상은 백마의 사상이다.

  · 백마의 사상을 가졌다면 그것이 인자를 사랑하는 것에 대한 표징이다.

      

겸손히 행하는 것 (습2:3)

   · 공의와 겸손을 구하라.

   · 공의와 겸손이 붙어다니는 이유는, 사람이 공의만 가지고 있으면 너무 빡빡해 보이고, 율법주의자처럼 보일 수 있고

     너무 경직된 삶을 살게 된다.

   · 그러나 그 공의에 겸손이 붙으면 공의롭게 하면서도 부드럽게 살아갈 수 있는 것이다.

   · 여기서 말하는 겸손은 도덕적인 겸손이 아니다. 영적인 겸손이다.

   · 하나님의 말씀 앞에 자기를 늘 복종시키고 하나님의 말씀을 아멘으로 받아들이고 내 생활 속에서 살아가는 것이다.

   · 하나님이 요구하시는 것이 이러한 겸손이다.

   · 4:6을 보면 교만한 자를 물리치시고 겸손한 자에게 은혜를 주신다고 하였다.

   · 벧전5:5~6에서도 겸손한 자에게 은혜를 주신다고 하였다.

   · 고전10:11~12에서도 말세를 당한 우리에게 출애굽 일은 거울로 경계로 하였다. 그렇기에 선 줄로 생각하는 자는

     넘어질까 조심하라고 하였다.

   · 하나님 앞에 겸손한 자는 때가 되면 높이신다.

      

하나님과 함께 행하는 것

   · 17:14 또 그와 함께 있는 자들, 부르심을 입고 빼내심을 입고 진실한 자들은 이기리로다.

   · 에녹은 365세를 살다가 죽은 사람인데, 히브리서를 보면 300년 동안 하나님과 동행하였다고 한다.

   · 하나님과 함께 행한다는 것은, 19:11~13과 같이 백마 타신 심판주 예수님과 함께 하는 하늘의 군대를 말한다. (19:14~15)

   · 마지막 하늘의 군대가 심판주 예수님과 함께 아마겟돈 전쟁에서 대적을 물리치고 그리스도의 왕국을 함께 이룬다.

   · 백마의 사상을 가져야 한다.

   · 백마의 사상이란 복음의 절대성이다. 될 일의 말씀을 위해 자기 인생을 내놓을 수 있는 사람이다.

   · 이 사람이 하나님의 인 맞은 종이 된다. (7:1~4)

   · 살전4:16~17, 14:1 공중에서 재림의 주를 영접하는 순간부터 하늘의 군대로 지상에 강림해서 심판에 참여하였다가

     계20:4~6과 같이 천년왕국에 들어가 주님과 동거동락하기까지 계속 함께 한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923
no. 제목 조회수 작성일
공지

2021 유트브 실시간 예배시간

4572021년 11월 23일
공지

2021년 12월 성회 안내

9722021년 11월 16일
공지

문제선 목사 설교집 신간서적 안내

805702020년 11월 2일
공지

말세 진리 요한계시록을 알기 원하십니까?

1506242019년 2월 13일
726

2017/4/23하박국강해(합2:4-8) 화받을 자의 행동 

8982017년 6월 10일
725

2017/4/16/ 하박국강해(합2:1-3) 파수군이 바라본 묵시

8132017년 6월 10일
724

2017/4/ 2 하박국강해/ (합1:12~17)  심판하시기 위해 궤휼자를 두신다.

8412017년 6월 10일
723

2017/ 3/ 26일(오후) 시대에 대하여(마24:44-46) 

8072017년 5월 2일
722

2017/3/19 하박국강해/ 북방의 세력을 잠시 들어 쓰신다(합1:5-11) 

9562017년 5월 2일
721

2017/3/12  하박국강해/합1:1-4  택한종의 시련 

9652017년 5월 2일
720

2017/ 3/ 5. 나훔서강해/나3:14-19 견고한 성, 피의 도성을 심판 하신다 

7932017년 5월 2일
719

2017/ 2/ 19  나훔서강해/나3:8-12 견고한 도성이 형편없이 된다 

8232017년 5월 2일
718

 2017/ 2/ 12 나훔서강해/ 나3:1-7  멸망 받을 도성 

9552017년 2월 13일
717

2017/ 2/ 5 나훔서강해/ 나2:8-13 도성은 무너지고 대적은 멸하신다

9092017년 2월 13일
716

2017/ 1/ 29 오후/ 나훔서강해/나2:1-7, 붉은 세력을 잠시 들어 쓰시는 하나님

10292017년 2월 1일
715

2017/ 1/ 22 오후/ 나훔서강해/나1:14-15, 우상의 세력을 소멸하시고 아름다운 소식을 축복하신다

10722017년 1월 31일
714

2017/ 1/ 15 오후/ 나훔서강해/나1:9-13,  여호와의 보복을 받고 심판 당할 자

9702017년 1월 31일
713

2017/ 1/ 8 오후/ 나훔서강해/나1:1-8,  대적하는 자에게 보복하시는 하나님

11302017년 1월 31일
712

2017/ 1/ 1 주일오후/ 미가서강해/미7:18~20 ,택한 종에게 내리시는 긍휼

11272017년 1월 28일
711

2016/12/25 주일오후/ 미가서강해/ 미7:14-17 택한 종을 쓰시는 역사

9632017년 1월 28일
710

2016/12/18  [여호와를 우러러 바라보는 축복 (미7:7-13)]

11722016년 12월 20일
709

2016/12/11 [택한 종의 시련 (미7:1-6)]

10062016년 12월 14일
708

201612/4 [여호와를 경외하는 지혜로운 종이 되라는 요구이시다 (미6:8-16)] 

9192016년 12월 14일
707

2016/11/ 27 [여호와가 우리에게 요구하시는 뜻 (미6:6~8)] 

9652016년 12월 14일

대한예수교 장로회 예루살렘교회   경기도 여주시 매룡2길 9-66    문의 : 031-8051-1440   담임목사:문제선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